몸을 편하게 하는 습관이 관절과 척추를 보호한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