kakao   telegram
  김민정 기자
  캔서앤서

대장암-췌장암 겪은 펠레 병세 악화... "크리스마스는 병실에서"